문피아, 싱숑 작가의 '전지적 독자 시점' 조회 수 1000만 돌파 발표

웹소설 플랫폼 문피아가 인기리에 연재 중인 ‘전지적 독자 시점’ 조회 수가 1000만을 돌파했다고 발표하였습니다.

 


 

전지적 독자 시점은 3149편에 달하는 장편 소설 ‘멸망한 세계에서 살아남는 세 가지 방법’을 완독한 유일한 독자 ‘김독자’가 소설 속 세상으로 바뀐 현실에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을 그린 작품입니다. 특히 소설 속 주요 인물간 진한 케미와 상상을 초월하는 사건의 반전은 남녀불문 모든 독자가 ‘전독시 앓이’를 하게 만드는 원동력이라는 평을 받고 있습니다.

또한 문피아는 전지적 독자 시점이 다른 판타지 작품들과 설정 면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고 밝혔는데요. 전지적 독자 시점은 유행하는 ‘인터넷 방송’의 틀을 이용해 멸망한 세상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은 출연자, 이를 방송하며 후원금을 받는 도깨비는 스트리머, 마지막으로 신과 같은 절대적인 존재 ‘성좌’를 후원자로 설정하는 등 이전에 보지 못했던 기발함으로 무장해 연재 초반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 11월 8일 기준 조회수 ]

 

 

1월부터 연재된 전지적 독자 시점은 한 편당 약 2만회의 조회 수를 기록하며 작품이 연재될 때마다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 순위에 오르는 등 높은 인기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전지적 독자 시점의 흥행에 힘입어 저자 싱숑 작가의 전작 ‘멸망 이후의 세계’ 역시 역주행 조짐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문피아는 전지적 독자 시점의 수많은 독자를 위해 올해 안에 팬아트 공모전을 개최할 예정이며 다양한 수상 부문을 마련해 많은 분들이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 

 

· 잘못된 정보, 건의사항 및 기사 제보는 rarcissus@ariseobject.com 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추천 웹툰에세이/리뷰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온다, 그들도 살아간다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와요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온다, 그들도 살아간다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