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넷마블F&C, 카카오엔터 손 잡고 웹툰, 웹소설 12종 글로벌 독점공개

에디터 이재민

넷마블F&C, 카카오엔터 손 잡고 웹툰, 웹소설 12종 글로벌 독점공개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11월 19일
category
웹툰 | NEWS

 

넷마블은 개발 자회사 넷마블에프앤씨(F&C)가 웹툰·웹소설 12종을 글로벌 콘텐츠 플랫폼을 통해 독점 공개한다고 18일 밝혔습니다.

 

 
이번 콘텐츠 공개는 넷마블에프앤씨와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간 협약에 의해 추진된 것으로 넷마블에프앤씨의 신규 세계관에 입각한 웹툰·웹소설 12종이 카카오페이지(한국), 타파스미디어(미국), 픽코마(일본)를 통해 2022년경 독점 공개될 예정입니다.
 
한국 대표 작품으로는 블루라인 스튜디오의 웹툰 <범이 내려왔다>, <아도니스>로 유명한 혜돌이 작가의 웹소설 <신 우렁각시전(가제)>, <재벌집 막내아들>을 집필한 산경 작가의 웹소설 <회사원 하대수(가제)> 등이 있습니다.
 
미국은 DC 코믹스 <그린랜턴>을 집필한 저스틴 조단의 웹툰 <Artemis>, 일본의 경우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를 제작한 엔돌핀(En-dolphin)의 웹툰·웹소설 <엔노 오즈누(가제)> 등이 선보일 예정입니다.
 
넷마블에프앤씨 IP개발실 남주현 실장은 “훌륭한 한미일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새로운 세계를 쌓아 올리는 과정은 항상 큰 설레임이자 기쁨”이라며 “글로벌 독자들에게 사랑받는 웹툰·웹소설 제작을 통해 슈퍼 IP 확보를 위한 도전은 계속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