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길 - 웹툰/웹소설의 모든 정보 웹툰인사이트

작품 검색 목록


느낄 수 있는 건 미운 그의 <strong>손길</strong>뿐 [미즈] 웹툰

느낄 수 있는 건 미운 그의 손길뿐 [미즈]

마음을 흔드는 <strong>손길</strong>은 실연 후에 웹툰

마음을 흔드는 손길은 실연 후에

부드러운 <strong>손길</strong>[핑크다이어리] 웹툰

부드러운 손길[핑크다이어리]

유저 포트폴리오/작품 검색 목록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작가/유저 검색 목록


피드 검색 목록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내용 검색 목록


가벼운 키스 : <가벼운 키스>는 다양한 사랑의 이야기를 담고 있는 작품를 묶은 세트 상품입니다. 해당 작품은 기존 서비스 작품 중 인기작을 패키지로 구성하였기 때문에 기존 구매 고객님께서는 중복 구매하시지 않도록 다시 한번 확인하신 후 구매 바랍니다. 1. 핑크빛 연애세포 1~32화 2. 내 여친은 아기 고양이 1~39화 3. 눈의 가시 -지워진 나의 비밀- 1~8화 (완결) 4. 부드러운 손길 1~14화
감로와 리비도 : 전 여자친구, 여동생 친구, 동급생, 회사 선배 등 주변에서 자주 만날 수 있는 그녀들의 거부할 수 없는 매혹적인 손길이 다가온다!!
나와 결혼해 줘 : 대한 병원의 엘리트 의사 김나래의 앞에 나타난 의문의 남자아이. 자폐증을 앓고 있어 사람과의 접촉을 꺼리는 우진이는 놀랍게도 나래의 손길은 거부하지 않는다. 잠시 후 나타난 아이의 아빠는 병원 내 소문이 자자한 대기업 대표 하현석?! 순탄한 삶을 살던 그녀의 앞에 나타난 두 사람. 과연 그녀의 운명은?
데드브레인 : 바깥 세상과 격리된 한 소녀. 알 수 있는 건 오직 '마리아'라 부여된 실험체 닉네임 뿐. 그런 그녀에게 구원의 손길을 내미는 악마가 나타난다.
바버샵 콰르테 : 보글거리는 셰이빙 폼.. 사각거리는 날붙이 소리... 조금은 자극적인 포마드 냄새 그리고, 낯선 남자의 부드러운 손길이 있는 [WHALE BARBERSHOP]으로 어서오세요!
사화 : 연인 ‘마리’의 죽음으로 깊은 슬픔에 잠긴 ‘베누’ 그 앞에 나타난 까마귀 ‘디테’는 ‘꽃’을 모으는 대신 마리를 되살려주겠다며 거절할 수 없는 유혹의 손길을 뻗치는데… “마리를 살릴 수만 있다면 뭐든 할 수 있어.” 사랑을 놓을 수 없는 남자 베누와 그 마음을 이용해 꽃을 피우는 악마 디테. 삶과 죽음에 관한 아름다운 이야기 <사화>
윈터 폴 : 22XX년. 선택된 사람들만이 우산이 설치된 도시에서 살아가는 게 허락된 세상. 도시 밖의 거주자인 안은 병약한 아들과 함께 극한의 날씨 속에서 카페를 운영하며 힘든 하루하루를 살아간다. 그러던 어느 날, 아들의 병을 고치고 새로운 삶을 살기 위해 준비한 신분증과 의료보험이 말소된 걸 알게 되고, 말소를 복구하기 위해 테러리스트 조직에 연락해 제3의 도시를 향하게 된다. 타겟을 암살하는 저격 일을 무사히 끝낸 안은 그곳에서 특정 소수를 위한 도시의 대표 인물이자, 정부의 대변인 엔라크 길타레아 상원의원을 보게 된다. 접점이 없을 것 같은 둘 사이에는 8년 전에 짧은 인연이 있었고, 그 기억은 여전히 안의 머릿속에 남아있었다. 하지만 어린 아들을 위해서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려던 안에게 테러리스트 조직의 검은 손길이 뻗어지는데…….
이세계의 왕비 : 난 그저 수능 치러 지하철을 타려고 했을 뿐이다. 그런데……. 정신을 차려 보니 이세계에 떨어지고 말았다. 게다가 늙은 호색한 황제에게 공녀로 바쳐지는 신세. 악몽 같은 손길이 덮치려는 순간, 이건 또 무슨 일인가. 황제는 눈앞에서 암살당해 버렸다. 바로 황태자의 손으로! "죽고 싶다면 내가 손을 떼자마자 비명을 질러도 좋아. 그리하면 바로 네 남편 곁으로 보내 주지." 에메랄드빛 눈동자를 차갑게 빛내며, 황태자 루크레티우스가 말한다. 이대로 죽는 거야, 나?! "나는 당신을 도울 수 있어요!" 살아남기 위해 내뱉은 한마디. 거기서부터 나, 사비나가 이세계의 황비로서 살아남는 지독하고도 달콤한 나날이 시작되었다! 소설에서 다 풀지 못했던 이야기가 지금 여기에서 펼쳐집니다! 이세계(異世界)의 황궁은 화려함 속에 독을 숨긴 곳. 살아남기 위해 모두 내 것으로 만들어야 한다. 화려함도, 독도! "사랑도 음모도, 모두 나의 것!" 카카오페이지 23만 구독자가 선택한 지독하고도 달콤한 이세계 서바이벌 로맨스!! [로고 및 표지 디자인] 디자인그룹 헌드레드
한번만 만져볼게요 : 의리의 야쿠자이자, 남자 중의 남자 에이지, 동료의 배신과 기묘한 주사로 인해 어느 날 여자가 되고 만다! 심지어 모든 남자들의 시선을 집중시키는 절정의 미모와 성적매력이 넘쳐흐르는 몸매까지! 에이지를 형님으로 모셔왔던 순박하지만 충성스런 부하 타츠는 이런 사정을 알고도 변함없이 에이지를 형님으로 모시려고 하나.. 그 터질듯한 에이지의 매력에 이성을 자꾸 잃어버리게 되는데...에이지 또한 테크닉도 없는 동정남 타츠의 손길에 흥분하게 되고 참을 수 없는 분노와 흥분이 교차한다! 형님! 한 번만 만져볼게요!